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살가운 정이 있는.. 설 귀성길 서울역 풍경,

민주어린이 | 기사입력 2012/01/20 [12:39]

살가운 정이 있는.. 설 귀성길 서울역 풍경,

민주어린이 | 입력 : 2012/01/20 [12:39]
20일, 설을 앞두고 서울역은 귀성길 인파로 붐볐다.
서울역 귀성길 풍경들을 담아본다.
 
▲  엄마 치마가 자꾸 밟혀요~           © 서울의소리
 
 
 
 
 
 
 
 
 
 
 
 
 
 
 
 
 
 
 
 
 
 
 
 
 
 
 
 
 

 
 
엄마손을 잡고 할머니 할아버지를 만나러 시골로 가는 아이
 
▲  예쁜 한복을 입고 무슨 생각을 하시나요       © 서울의소리

 
 
 
 
 
 
 
 
 
 
 
 
 
 
 
 
 
 
 
 
 
 
 

 
귀성길 승객들에게 "즐거운 명정 보내세요" 라고 인사를 하기 위해 서있는 사람들
 
▲  여기자: "종종걸음으로 달려가는 사람들에게서 고향길 설레임이 느껴집니다"   © 서울의소리
 
 
 
 
 
 
 
 
 
 
 
 
 
 
 
 
 
 
 
 
 
 
 

 
 
서울역 사람들의 표정과 풍경을 담기위해 취재나온 방송국
 
▲     © 민주어린이

 
 
 
 
 
 
 
 
 
 
 
 
 
 
 
 
 
 
 
 
 
 
 
 
 
 
 
 
 
 
 
 
 

 

정부의 KTX민영화와 낙하산 인사가 철도의 공공성과 안전성을 해친다는 피켓을 든 철도관계자.
 
▲   고객님의 고향방문을 저희가 빠르고 안전하게 모시겠습니다       © 서울의소리

 
 
 
 
 
 
 
 
 
 
 
 
 
 
 
 
 
 
 
 
 
 
 

 
귀성객들의 즐거운 설과 귀성을 기원하는 철도관계자들의 인사
 
▲  길을 잘 몰라서 물어봤더니 저까지 바래다주네요         © 서울의소리

 
 
 
 
 
 
 
 
 
 
 
 
 
 
 
 
 
 
 
 
 
 
 

 
길을 묻는 어르신들을 도와드리는 철도노조 관계자.  

▲  팬과 함께 사진을 찍어주는 정치스타들    © 서울의소리

 
 
 
 
 
 
 
 
 
 
 
 
 
 
 
 
 
 
 
 
 
 
 

 
명절을 맞아 유권자를 미리만나고 최근의 철도공사의 KTX민영화 서명운동을 지지하기 위해 와준 야당 정치 스타들. 특히 유시민 의원의 인기가 상당했다.
 
▲   귀경길 승객을 태울 KTX열차가 도착했습니다       © 서울의소리

 
 
 
 
 
 
 
 
 
 
 
 
 
 
 
 
 
 
 
 
 
 
 
 
 
 
 
 
 
 
 
 
 

 
 
벌써 민족의 명절, 그리고 2012년을 여는 설이 시작되었다.

서울의소리 독자와 대한민국에도 풍성한 복이 가득하시기를 기원드린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