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민주당, 尹 강제동원 해법에 맞서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출범

'이재명 "국민들 尹 해법 수치 스러워 尹 방일 '조공외교' 느낌 갖는다" 비판'
'김상희 대일굴욕외교대책 위원회 위원장 "與, 尹방일 전 외통위도 보이콧..항복문서 가져다 바치는 모양새"',
'위원회, 외교 역사 분야 전문가 자문단 구성 및 SNS 통한 굴욕외교 규탄 캠페인 예정'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3/03/13 [12:37]

민주당, 尹 강제동원 해법에 맞서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출범

'이재명 "국민들 尹 해법 수치 스러워 尹 방일 '조공외교' 느낌 갖는다" 비판'
'김상희 대일굴욕외교대책 위원회 위원장 "與, 尹방일 전 외통위도 보이콧..항복문서 가져다 바치는 모양새"',
'위원회, 외교 역사 분야 전문가 자문단 구성 및 SNS 통한 굴욕외교 규탄 캠페인 예정'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3/03/13 [12:37]

[국회=윤재식 기자] 일제 강제동원 배상문제에 3자 변제 방식이라는 일본에 유리한 배상방안을 내놓은 윤석열 정권에 맞서 더불어민주당이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를 출범시켰다.

 

▲ 13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출범식 모습  © 서울의소리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오전 국회에서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는 이재명 당대표와 해당 위원회 위원장으로 임명된 김상희 의원, 위원회 간사 강득구 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재명 대표는 출범식 격려사을 통해 윤 정부 3자 변제 방식굴욕적 해결 방안이라 비판하면서 이번 방안이 한미일 군사동맹으로 이어져 북··-··일 군사적 진영 대결에서 대한민국을 전진기지로 전락 시킬 것이라고 우려를 표했다.

 

또한 오는 16일 윤 대통령의 방일에 대해서는 국민들께서 무엇을 바치러 가는 조공외교같은 느낌을 갖는다고 한다얼마나 수치스러우면 그런 생각을 할까하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위원장 김상희 의원은 국민의힘이 윤 대통령 방일 전 부담을 주고 싶지 않다는 이유로 국회 외교통상위원회를 보이콧하는 행태를 비판하며 반성도 사죄도 하지 않은 일본 정부에게 한국 정부가 머리를 조아리며 항복문서를 가져다 바치는 모양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윤석열 정부의 이번 해법안 이후 일본 정부가 일제 강제징용은 없었다라고 주장하고 있다며 피해자의 의사와 자존심을 짓밟아 놓고 대통령은 피해자의 의사를 존중하고 한일관계 미래관계를 위한 담대한 결정이라는 궤변으로 피해자와 국민을 또 한 번 능멸하고 있다고 일갈했다.

 

이후 참가 위원들은 출범선언문을 통해 역사적인 대법원 판결과 대한민국 헌법을 부정하는 제3자변제 강제동원해법 철회를 촉구하며 윤석열 정권의 굴욕적 굴종적 대일외교를 규탄 정부가 제3자 변제 해법을 기어코 강행하여 한일관계를 과거로 회귀시키고 대한민국의 국익과 미래를 훼손하려한다면 헌법과 법률에서 보장하는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결연히 대응할 것임을 천명 굴욕적 대일외교 중단과 강제동원해법 철회 대국민 사과를 촉구하기 위해 더불어민주당은 국민과 함께 굳건히 싸워나갈 것을 다짐을 결의했다.

 

한편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는 이날 출범식을 시작으로 외교 및 역사 분야 전문가들을 중심으로한 자문단을 구성하고 SNS를 통한 굴욕외교 규탄 해시태그운동 등을 추진할 계획에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대일굴욕외교대책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친일, 윤석열, 이재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