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성희롱 의혹' 권성동, 112 신고내용 보니...

김용민 "윤석열 사과하고, 권성동 선대위 사퇴하라"

백은종 | 기사입력 2021/12/14 [22:16]

'성희롱 의혹' 권성동, 112 신고내용 보니...

김용민 "윤석열 사과하고, 권성동 선대위 사퇴하라"

백은종 | 입력 : 2021/12/14 [22:16]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측근이자 당 사무총장인 권성동 의원이 강원 강릉시 한 술집에서 한 여성에게 성희롱성 발언을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이 14일 “경찰 112 신고 내역을 확보했다”면서 경찰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공개했다. 

 

 김용민 의원실

 

김 의원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권 의원 의혹에 대한 경찰 112신고 내역을 확보했다”며 “실제로 여성의 남편이 신고한 것으로 보이고, 국회의원 OOO을 신고했다”고 적었다.

 

김 의원이 경찰청에서 제출받은 사건 당시 112 출동 관련 자료에 따르면 신고자가 지난 11일 새벽 1시 22분경 강릉 옥천동 한 술집에서 112 신고를 했다. 당시 순찰차에 새벽 1시23분 지령이 내려졌고, 현장 도착 시간은 새벽 1시27분이었다. 당시 지구대 순찰요원 6명, 순찰팀장, 여청수사팀 3명, 형사당직팀 2명 등 총 12명이 출동했다.

 

신고자의 신고내용 요지에는 “아내와 같이 있는데 성희롱 발언을 했다. 상대방은 국회의원 OOO이다. 지금은 자리를 이탈한 상태다”라고 나와 있다. 경찰 조치 내용으로는 “신고자는 상대방의 말을 듣고 모욕적이라며 신고를 한 것이며 사건처리에 대해 생각을 한번 더 해보겠다는 하므로, 고소 절차 등 상당 안내 후 종결”이라고 기재돼 있다.

 

김 의원은 “보도상 당시 국회의원이 권 의원만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권 의원은 피해자에게 사과하고, 성희롱 의혹과 거짓해명에 대해 답변을 해야한다. 윤석열 후보는 즉시 사과하고, 권 의원은 선대위에서 사퇴하기 바란다”고 주장했다.

 

 

앞서 권 의원은 지난 10일 선대위 강릉 일정 중 지역 술집에서 부부 손님과 성희롱성 발언으로 승강이를 벌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권 의원은 지난 13일 두차례 입장문을 내고 테이블에서 술을 마시던 남성의 요청으로 동석하던 여성과 함께 사진을 찍었다며 “(남성이) 자기 부인이라고 소개를 하기에, 미인이라고 칭찬을 하며 결혼을 잘 하셨다는 취지의 말을 한 것이 전부”라고 해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