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이해찬 민주당 대표,"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도발이 있다면 단호하게 응징하고 대응할 것"

李, "당정 모든가능성 철저히 대비", "북측 이성적 대응 촉구"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0/06/19 [13:55]

이해찬 민주당 대표,"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도발이 있다면 단호하게 응징하고 대응할 것"

李, "당정 모든가능성 철저히 대비", "북측 이성적 대응 촉구"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0/06/19 [13:55]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 대표는 수위가 도를 넘고 있는 북한 군사도발에 대해 강한 어조로 규탄했다.

 

더불어민주당은 19일 국회 당대표실에서 최고위원회의를 갖고 현안에 대한 회의를 했다. 이해찬 당대표는 북측이 1호 전투근무체계를 선언하고 비무장지대 북측지역에 군을 배치하려는 움직임도 포착되고 있다어제 당정은 회의를 열어 상황과 철저한 동향감시태세를 점검하고 예상할 수 있는 모든 가능성에 대해서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밝혔다.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 대표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참가해 북측 대남도발을 규탄했다.     © 윤재식 기자

 

이 당 대표는 또 북측의 행동은 지난 3년간의 평화 노력과 우리 국민의 평화 염원을 저버렸다는 점에서 매우 유감스러우며 현 상황의 책임은 전적으로 북측에 있다고 북한의 멈추지 않는 군사 도발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그는 정부는 정찰 자산을 총동원하여 북측의 움직임을 파악하고 있으며 철저한 대응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전하며 만에 하나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도발이 있다면 단호하게 응징하고 대응할 것이다라고 경고 했다.

 

끝으로 이 당 대표는 한반도 평화와 신뢰의 남북협력은 상호존중의 대화 외에는 다른 방법이 있을 수가 없다강조하며 북측의 이성적인 대응을 촉구한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해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