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정청래 공천탈락' 김종인 비대위 원망으로...더민주 홈피 마비

"야권지지자들은 감동이 없으면 투표 안 한다"

서울의소리 | 기사입력 2016/03/10 [14:13]

'정청래 공천탈락' 김종인 비대위 원망으로...더민주 홈피 마비

"야권지지자들은 감동이 없으면 투표 안 한다"

서울의소리 | 입력 : 2016/03/10 [14:13]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대위가 10일 4.13총선 공천 결과 일부를 발표하며, 정청래 의원을 공천 탈락자로 발표하자 더민주 홈페이지와 SNS에는 이를 원망하는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다.

 

정청래 의원의 공천배제(컷오프) 소식에 디지털 정치 부문이 출렁거렸다. 쉴 새 없던 그의 트위터는 이틀째 침묵을 지키고 있다. 

 

 

과다 접속으로 접속 장애까지 발생한 더민주당 홈페이지에는 "정청래 컷오프는 정말 미친 짓이다", "정말 분노가 치밉니다", "오늘 탈당합니다"등의 글이 계속해서 올라오고 있다.

 

동료 의원인 진성준 의원은 트위터에 "정청래 의원 공천 탈락이라니. 당 지도부는 당헌이 정한 재심 절차에 따라 재고해주길 바란다"고 정 의원의 구제를 요청하기도 했다.

 

정 의원과 가까운 정봉주 전 의원은 트위터에 "정청래 컷오프 철회와 정청래 구명을 위한 무기한 필리버스터에 돌입합시다"라면서 이날 오후 5시 서울 여의도 더민주 당사 앞으로 모이자는 글을 올렸다.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와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검색어에는 '정청래'가 1위로 올라왔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편이 원하는 대로 누리가 원하는 대로 국민의당이 원하는 대로 종인이 놀아났다!" "오늘로 더민주를 탈당하고 지지를 철회한다"며 "제일 앞에서 새누리당과 싸울 사람을 잃었다"는 원망의 글이 줄을 잇고 있다.

 

또 다른 트위터 이용자는 "정청래가 아까워서가 아니다, (더민주는) 야권지지자들의 생리를 너무 모른다, 야권지지자들은 감동이 없으면 투표 안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정청래 컷오프 관련해서

진정한 지지자와 분탕질 구분법

 

비판적지지(항의,지도부의 해명요구)

 

vs 

 

 

비판후파멸(탈퇴,투표무용론,새누리지지론)

 

당신은 어느 쪽입니까?

 

 

정신 바짝 차리십시오!!!

 

새누리는 아닙니다!!!

 

 

 

 

 

 

 

 

 

 

 

 

 

 

 

 

 

 

 

 

 

 

 

 

 

 

 

우리는 정청래가 필요하다!!!

 

 

 

땡깡쟁e_2

 

 

 

 

 

  • 도배방지 이미지

정청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