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경찰, 3.1절 조형물 부수고 방화, 폭력 광박사모들...수사 돌입

박사모들의 기물 파손, 방화, 경찰관 폭행 등 불법을 엄정히 수사하겠다

서울의소리 | 기사입력 2018/03/02 [10:07]

경찰, 3.1절 조형물 부수고 방화, 폭력 광박사모들...수사 돌입

박사모들의 기물 파손, 방화, 경찰관 폭행 등 불법을 엄정히 수사하겠다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3/02 [10:07]
3.1절때 극우 대형교회가 주도한 광화문 '구국기도회'에 참가한 박근혜 추종 광신도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세월호 희생자 추모 촛불 조형물을 부수고 불을 질러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출처=4.16연대 페이스북 페이지>

서울지방경찰청은 2일 보도자료를 통해 1일 서울 도심에서 열린 구국기도회에서 박근혜 추종자들의 기물 파손과 경찰관 폭행 등 폭력행위를 엄정히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전날 구국기도회 일부 참가자들이 광화문 광장에 설치된 촛불 조형물을 쓰러뜨린 뒤 파손하고 불을 붙였다. 이들은 현장 경찰관을 넘어뜨려 발로 밟고 폭행하는가 하면 채증 카메라까지 빼앗아 갔다. 경찰은 채증 자료와 주변 CCTV를 분석하는 등 불법을 자행한 행위자 검거를 위해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또한 당일 청와대 행진 도중 사전 신고된 행진 경로를 벗어나는 등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행위에 대해서도 관련 자료를 분석한 뒤 집회 주최자를 특정해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사진출처=4.16연대 페이스북 페이지>

 

이와 관련해 4.16연대는 SNS를 통해 “수구보수단체 집회 참가자들이 광화문416광장에 난입해 폭력을 행사해 시민들을 위협하고 기물을 파손했다”고 상황을 전했다.

 

4.16연대는 “특히 416광장 주변에 세월호참사 희생자를 추모하고, 기억하기 위해 전시한 작품과 현수막 등을 마구잡이로 파손, 이를 만류하던 416광장 관계자와 시민들을 폭행했다”며 “현재 경찰에 고소해 즉각적인 수사와 폭력가담자 전원 처벌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폭력사태 관련자들을 끝까지 찾아내 처벌할 것이며 이후 이 같은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강력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416가족협의회 유경근 집행위원장은 “촛불시민들 덕분에 시위의 자유를 만끽하고 있는 극우시위대는 타인의 권리와 자유를 침해하는 것은 중대한 범죄임을 알아야 한다”고 질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평화 2018/03/02 [16:33] 수정 | 삭제
  • 위에내용처럼 그렇다면 많은 국민들 눈살찌푸리게 하는건 뭐하는거지? 지금 몇년째 모두가 사용하는 광화문 광장의 천막은 뭐하는거지? 촛불은 일부 극우들의 것이지 모든국민들건 아니다 공공의 장소에 편협적인것은 시에서나 단체에서 가려가면서 해야지 한쪽으로 치우친기사 언론들도 문제다 경찰도 문제다 지난 백남기사건 우리모두는 기억하고있다 얼마나 많은 차가 파손되었는지 또 경찰들이 다치고 국민세금이 날아갔다 그런데 경찰서장이 사과를 하고 한쪽으로 치우친 정부때문에 60%의 국민이 고통을 당하고 있다 왜 백남기노인은 국과수에 부검하자니 가족들 극구 부인했다 내로남불 좌파들 웃긴다 왜 좌쪽에 있는 자들은 양심이 마비가 되었나? 지금 성추행사건이 엄청난 회오리 바람ㅣ 불고있다 그런데 대통령친구라네 이윤택인가? 촛불들 뭐하냐 그런것에 왜 가만있나? 뭐가 안맞잖아 한쪽으로 쏠리지 말고 공평해야지 나라에 해가되고 악이되는 그런것에는 가만있고 진짜 촛불들어야 할때 왜 눈만 끔벅이고 있나? 촛불들어 또 비트코인 진실을 밝혀라 이것 숨길려고 성추행사건 터졌다하는데~~ 국민들은 진실을 알고싶다 언론들은 뭐하냐 거짓선동으로 먹고산다고 국민들이 알아야할 진실은 감춰놓고 언론이 사명을 잃어버리면 그때부터 나라는 사망의 길로 들어섰다는거지 지금 우리는 정신차려야 된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