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윤석열, 서울의소리 백은종 대표와 정대택 씨 및 노덕봉씨 형사 고발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1/07/29 [15:25]

[국회=윤재식 기자] 윤석열 캠프 측에서 드디어 서울의 소리 백은종 대표와 윤석열 처가 피해자 정대택 씨 그리고 노덕봉 씨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위반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법률위반혐의로 형사 고발했다

 

▲     © 윤석열 법률팀 페이스북

 

윤석열캠프 법률팀은 29일 자신들의 페이스 북을 통해 윤석열 배우자 김건희 씨에 대해 입에 담기 어려운 성희롱 성 비방을 일삼고 근거 없는 유흥접대부설, 불륜설을 퍼뜨린 관련자 10명을 일괄 고발하였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윤석열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