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당 대표," 제21대 국회는 개혁 국회이다"

李 '21대 국회는 검찰개혁, 정부개혁, 민생개혁, 사회개혁의 임무'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0/06/01 [16:01]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제21대 국회 첫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회의실에서 1일 오전에 열렸다. 

 

이해찬 당 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21대 국회는 국민들의 기대를 아주 명심하고, 과거의 잘못된 관행을 탈피하고, 국민을 위해서는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 한다고 새로운 국회에 관한 포부를 밝혔다.

 

▲ 1일 국회에서 열린 제250차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이해찬 당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 윤재식 기자

 

이 대표는 또 “21대 국회는 개혁 국회가 되어야 한다고 말하면서 검찰개혁 뿐만 아니라 정부 개혁, 민생 개혁, 사회 개혁의 임무를 다해야 한다며 거대 여당으로서 이번 국회 개혁 의지를 표명했다.

 

끝으로 그는 여러 가지 우려가 언론 보도를 통해 나온다면서, “그동안에 쌓아져 온 경험에 의한 우려이기 때문에 개혁과제를 하나씩, 하나씩 이번 21대 국회에서 잘 처리해야 한다고 다시 한 번 국회 개혁을 강조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