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말 홍준표 "정론지? 조선일보 너 마저 나를!.." 맹 비난

"밀양사고 양비론… 아예 쓰지나 말던지”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1/30 [00:33]
거짓 막말을 출세의 수단으로 삼는 위선자 홍준표가 이제는 조선일보  마저 좌파 언론이라고 맹 비난하고 나섰다. 
 
막말 홍준표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제 조선일보조차도 밀양사고를 양비론, 정쟁으로 몰고 야당을 비난하네요. 곤란하면 아예 야당기사를 쓰지나 말던지나 하지"라고 비판했다. 
 
막말 홍준표는 "통합도 아닌 제 3, 4 미니정당 기사만 대문짝만 하게 늘어 놓고"라며 "쯔쯔쯔, 무슨 약점이 그리 많은지 정론지로 자처하는 언론조차도 저러니 세상은 좌파 정권 찬양 언론 시대로 가나 보다. 5공시대도 안 하던 논조를 보니 이제 좌파 폭주정권의 주문대로 언론도 가나 보다"라고 했다.  
 
홍 대표는 "그래도 우리는 우리의 길을 간다. 국민이 알아줄 때까지 참고 기다리겠다. 숨통을 틔워줄 SNS라도 있으니 그나마 다행"이라고 자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홍준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