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사전투표 25% 목표달성 '프리허그' 홍대에서 만나자”

서울의소리 | 입력 : 2017/05/05 [19:00]

촛불 시민혁명으로 국정농단 범죄자 박근혜를 탄핵 구속시킨 시민들의 정치 참여 의지가 반영된 19대 대통령 선거 사전투표가 26.06%라는 높은 투표율을 기록 하였다.

 

이는 지난 겨울부터 결집한 촛불 민심이 이어지면서 젊은층의 정치 관심도가 사전투표율에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4일부터 이틀간 전국 3507곳에서 열린 사전투표 결과 전체 선거인 수 4247만9710명 중 1107만2310명이 투표했다. 유권자 10명 중 2.6명이 사전투표에 참여한 셈이다.

 

뉴스1에 따르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측도 사전투표에서 투표율 26.06%라는 기대이상의 수치가 나오면서도 한숨을 돌리며 반기는 모습이다. 

 

황금연휴로 본투표율이 저조할 것을 우려했던 문 후보측은 4일과 5일 이틀간 선대위 핵심인사들이 직접 사전투표에 나서며 전방위적인 캠패인을 벌였다. 

 

문 후보측은 기대 이상의 수치를 보여준 사전투표율의 배경에는 국민들의 정권교체 열망이 담겨 있다고 보고 있으며 이 같은 국민들의 성원을 무겁게 받아들여 책임감을 갖고 본투표까지 선거운동에 임하겠다는 방침이다.

 

문 후보측은 우선 당초 목표대로 사전투표율을 25% 이상으로 끌어올리는데 성공한 만큼 문 후보가 직접 약속했던 프리허그 이벤트도 실시할 것으로 전해졌다. 

 

 

문 후보는 이날 포항유세에서 "우리 (사전투표) 목표가 25%인데 넘을 것 같다. 제가 프리허그를 하게 생겼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전날(4일)과 이날 양일간 시행되는 사전투표에서 25%의 투표율이 나오면 서울 홍대 거리에서 프리허그를 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후보는 6일 오후 홍대에서 프리허그 이벤트를 진행하는 방향을 검토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적극 투표 17/05/05 [20:55]
전국민을 껴안아주시기 바랍니다. 화이팅~~!!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