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새누리 공천 인공지능 '알파朴'이 좌지우지"

새누리 공천 비박 학살의 '핵심은 朴심'

서울의소리 | 입력 : 2016/03/18 [18:50]

무지한 박근혜의 '사감(私憾)'에 의해서 좌지우지 되는 새누리당의 비박학살 공천에 대해 노회찬 정의당 공동선대위원장이 최근 이세돌 9단과 바둑 대국을 치른 인공지능 알파고(AlphaGo)를 박근혜에 빗댄 듯 ‘알파박’ 공천이라고 비꼬았다. 

 

 

18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노 위원장은 최근 새누리당 공천기준의 핵심에 청와대 ‘朴심’이 있다면서 “‘알파박’이라는 인공지능에 의해서 인간들이 학살당하는 상황”이라고 비유했다.  

 

그는 “다른 총선 때와 비교해 보더라도 비박진영에 대해서 아주 무참하게 공천에서 배제시키는 일들이 많이 보인다. 그런 점에서 비박 학살 공천이라는 말까지 나온다”고 말했다  

 

이어 “알파고라는 게 바둑의 신이라는 말인데, 알파박이라는 인공지능이 공천과정을 좌지우지하고 있다”고 비틀어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